November 28,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영상] ‘수행비서 성폭행’ 안희정 만기 출소…심경 질문엔 ‘묵묵부답’

(서울=연합뉴스) 수행비서를 성폭행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고 수감생활을 해 온 안희정(58) 전 충남지사가 4일 오전 7시 55분께 경기 여주교도소에서 출소했습니다.

2019년 9월 대법원에서 징역 3년 6개월의 실형을 확정받은 그는 형기를 모두 마쳤습니다.

흰색 셔츠에 상·하의 검은색 양복을 입은 안 전 지사는 개인 물품이 든 투명한 가방을 왼손에 쥔 모습이었는데요.

안 전 지사는 정문을 나서자마자 자신을 기다리고 있던 고향 친구 등 10여명과 악수를 하는 등 인사를 나눴습니다.

취재진을 향해 한차례 허리를 숙여 인사한 뒤 출소 심경 등을 묻는 기자들 질문엔 아무런 답변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정문 앞에 대기하고 있던 승용차에 타고 자리를 떠났습니다.

이날 교도소에는 안 전 지사의 학창 시절 친구로 알려진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의원과 김종민 의원 등 지인 60여명이 찾았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 '수행비서 성폭행' 안희정 만기 출소…심경 질문엔 '묵묵부답'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