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7,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김건희 캐릭터 NFT’ 등장…취임식날까지 경매, 수익금 기부

“윤 당선자 인수위 대외 홍보 전략팀의 실력을 보는 듯 하다” 다소 우려 섞인 시선이 일각에서는 있는 상황 Korea 24 News

'김건희 캐릭터 NFT' 등장
‘김건희 캐릭터 NFT’ 등장[오픈씨 홈페이지 캡처]

Korea 24 News—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를 캐릭터로 형상화한 NFT(대체불가토큰)가 나왔다.

4일 세계 최대 NFT 거래 플랫폼 ‘오픈씨'(Opensea)에 따르면 김 여사와 관련된 NFT 상품이 등록됐다.

‘C0B***’라는 아이디를 쓰는 사용자가 전날 게시했다.

김 여사가 지난달 서울 서초구 자택 앞에서 경찰특공대 폭발물 탐지견과 함께 촬영한 사진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얼굴을 ‘곰 캐릭터’로 대체했을 뿐 옷과 신발 등은 당시 모습을 그대로 반영했다. 탐지견을 끌어안은 채 사진을 찍은 포즈도 똑같다.

출시 업체는 ‘곰즈클럽’이라는 신생 NFT 업체로, ‘김건희 NFT’는 이 업체의 사업 시작을 알리는 이벤트성 상품으로도 알려졌다.

업체는 상품 소개글에서 “김건희 여사의 ‘동물 보호’ ‘생명 존중’ 활동을 지지한다”라며 “경매 수익 전액은, 생명 존중·동물학대 금지를 위해 유기동물구조단체에 기부된다”고 밝혔다.

경매는 윤 당선인의 대통령 취임식이 열리는 오는 10일까지 진행된다. 이날 현재 최소 경매가는 2천819달러 69센트(한화 약 357만 1천137원)이다. yonhap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