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7,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영상] “러, 돈바스 장악 후 키이우 점령 계획”…체첸 수장 SNS서 주장

푸틴 나팔수 체첸 지도자

“러, 돈바스 장악 후 키이우 점령 계획”…

(서울=연합뉴스)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군사작전을 지원하는 체첸공화국 수장 람잔 카디로프는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를 재공격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카디로프 수장은 11일(현지시간) 텔레그램 채널에 올린 동영상을 통해 “마리우폴뿐 아니라 우크라이나 다른 도시에서도 러시아군의 공격이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루한스크와 도네츠크를 완전히 해방시킬 것이다. 그리고 키이우와 다른 도시들을 점령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특히 수도 키이우에 대해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면서 “한 발짝도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실제로 러시아 측이 돈바스 지역에 대한 전면 공격을 위해 병력을 재정비하고 있다는 게 우크라이나와 미국·영국 등 서방 국가들의 대체적인 분석입니다.

우크라이나군 내부에서는 러시아가 돈바스 장악에 성공할 경우 다시 키이우에 대한 공세의 고삐를 죌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슬람권 자치 공화국 체첸을 다스리는 카디로프 수장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측근으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자신의 텔레그램을 통해 러시아의 침공을 옹호하고 우크라이나에 파견된 체첸 전투원들의 성과를 자랑하는 글을 잇달아 올리고 있습니다.

영상 보시죠.

<제작 : 진혜숙·김규비>

<영상 : 로이터·Kadyrov 텔레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