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7,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안데르센상’ 이수지 작가, 문대통령 축전에 “굳건하세요” 답장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아동문학계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을 수상한 이수지 작가가 문재인 대통령의 축전에 책 선물과 함께 “항상 굳건하시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26일 SNS 글을 통해 “이수지 작가가 아동문학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안데르센상을 수상한 것에 축전을 보냈더니, 이 작가가 자신의 그림책 두 권을 감사 인사로 보내왔다. ‘3만원 이하니까ㅎㅎ 괜찮겠죠’라면서요”라고 밝혔다.

이 작가는 자신의 대표작인 ‘여름이 온다’와 ‘물이 되는 꿈’을 보냈는데, 문대통령은 ‘여름이 온다’에 대해 “거의 대부분의 글미에 글자 한 자 없는 데도, 한 권의 그림책을 보면서 이야기와 음악을 함께 듣는 느낌이 든다”고 했다.

‘물이 되는 꿈’에 대해서는 “음악인 루시드폴과 공저인데, 옛날 그림 식으로 접혀 있어서 펼치면 연결되는 긴 그림에 여러 가지 꿈과 상상이 담겨있다. 그리고 뒷면에는 음악이 그려져 있어서 그림과 음악이 재미있게 결합된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이 작가는 증정 서명도 예쁜 그림으로 해줬다”며 이 작가의 SNS 계정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수지 작가가 문대통령에게 보낸 책
이수지 작가가 문대통령에게 보낸 책[문대통령 페이스북 캡쳐]

이 작가는 두 권의 책에 각각 그림과 함께 “존경하는 문 대통령님, 어린이들을 생각하며 항상 굳건하세요!” “존경하는 문 대통령께, 물처럼 자유로우시기를….” 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앞서 이 작가는 지난 21일(현지시간) 한국 작가로는 처음으로 안데르센상을 수상했다.

문 대통령은 다음날인 22일 이 작가에게 축전을 보내 “이 작가는 ‘현실과 환상 사이에 놓인 긴장과 즐거움을 탐구하는 작가’라는 호평을 받으며 줄곧 그림책의 혁신을 추구했다”며 “‘출판 한류’의 위상을 높인 이 작가가 자랑스럽다. 코로나로 지친 국민께도 큰 기쁨과 위로가 될 것”이라고 축하했다.

이수지 작가가 문대통령에게 보낸 증정서명
이수지 작가가 문대통령에게 보낸 증정서명[문대통령 페이스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