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7,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한길리서치 “李 42.6% 尹 42.7%…0.1%p차 초박빙”

여론조사공정, 野단일화시 “尹 48.7% 李 41.4%…安 39.8% 李 34.7%”

Korea 24 News— 다자 가상대결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나왔다.

한길리서치가 폴리뉴스 의뢰로 지난 19∼21일 전국 성인 남녀 1천2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3.1%포인트), 이 후보가 42.6% 윤 후보가 42.7%로 불과 0.1%포인트 격차를 나타냈다.

같은 조사 기관이 쿠키뉴스 의뢰로 지난 12∼14일 실시한 동일한 방식의 직전 조사와 비교하면 윤 후보가 0.3%포인트, 이 후보가 0.7%포인트 각각 상승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6.5%, 국가혁명당 허경영 후보는 1.6%,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1.2%, 새로운물결 김동연 후보와 우리공화당 조원진 후보는 각각 0.3%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유선(16.7%), 무선(83.3%) RDD(임의걸기) 방식으로 이뤄졌다. 응답률은 7.8%였다.

야권 단일화를 전제로 한 조사도 있었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공정에 의뢰해 지난 20일 전국 성인 남녀 1천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3.1%포인트), 윤 후보를 야권 단일 후보로 하는 경우 윤 후보는 48.7%, 이 후보는 41.4%를 기록했다. 윤 후보의 오차범위 밖 우위다.

같은 조건에서 심 후보는 2.5%, 김 후보는 0.6%였다.

안 후보를 야권 단일 후보로 하는 경우에는 안 후보가 39.8%, 이 후보가 34.7%로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을 나타냈다. 심 후보는 3.0%, 김 후보는 2.3%였다.

무선 100% 조사로, 응답률은 9.8%였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yonhapnews

토론 앞서 포즈 취하는 대선 후보들
토론 앞서 포즈 취하는 대선 후보들(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열린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관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 초청 1차 토론회에 앞서 대선 후보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2022.2.21 uwg806@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