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7,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다우, 장중 1천 포인트 급락…나스닥 4.5%↓

Korea 24 News— 미국 뉴욕증시가 24일 큰 폭의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후 12시30분 현재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천37.16포인트(3.03%) 떨어진 33,228.21에 거래되고 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59.25포인트(3.62%) 내린 4,238.6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04.06포인트(4.39%) 급락한 13,160.60에 각각 거래 중이다.

뉴욕증시의 하락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인 지난 2020년 3월 이후 가장 가파르다고 CNBC방송과 AP통신이 전했다.

S&P 500 지수는 장중 한때 전고점에서 10% 이상 떨어지는 조정장에 진입하기도 했다.

새해 들어 금리 인상 공포에 휩싸인 투자자들은 오는 25∼26일 연준의 통화정책 결정 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와 빅테크 기업들의 실적 발표를 앞두고 대량 투매를 이어가는 분위기이다.

뉴욕증권거래소
뉴욕증권거래소[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yonhap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