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28,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오징어게임 테마 가상화폐 ‘0달러’ 추락…개발자, 현금화해 도주

오징어게임 테마 가상화폐 '0달러' 추락
오징어게임 테마 가상화폐 ‘0달러’ 추락[(좌)스퀴드게임의 홍보 이미지 트위터 캡처 / (우)코인마켓캡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Korea 24 News—-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의 인기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게임’을 테마로 한 가상화폐 가격이 ‘0달러’로 추락했다고 정보기술(IT) 전문매체 기즈모도와 CNN 방송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가상화폐 개발자들이 가상화폐를 현금화하는 방식으로 사실상 이를 훔쳐 달아났기 때문이다.

CNN은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을 인용해 이날 한때 코인당 2천861달러(약 337만원)까지 급등했던 가상화폐 ‘스퀴드'(SQUID·오징어)의 가격이 5분 만에 0.00079달러로 떨어졌다고 전했다.

가상화폐 개발자가 이 코인을 모두 현금으로 교환해 가치를 떨어뜨리는 일명 ‘러그 풀'(rug pull·발 밑의 카페트를 갑자기 잡아뺀다는 뜻) 사기를 저지른 것이다.

러그 풀 사기 전 스퀴드의 시가총액은 200만 달러(약 23억6천만 원)를 조금 웃도는 수준까지 올라갔다고 CNN은 전했다.

오징어게임 테마 가상화폐 '0달러' 추락
오징어게임 테마 가상화폐 ‘0달러’ 추락[코인마켓캡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 가상화폐는 지난달 26일 코인당 0.01달러의 가격으로 출시됐다.

개발자들은 가상화폐 스퀴드를 드라마 ‘오징어게임’에 등장하는 각종 게임을 실제 온라인 토너먼트 게임으로 만든 ‘오징어게임 프로젝트’에서 게임 토큰으로 쓸 수 있다고 홍보했다.

기즈모도는 이 가상화폐가 사기라는 신호가 곳곳에 있었다고 보도했다. 지금은 사라져버린 이 가상화폐 홈페이지는 오탈자로 가득 차 있었고, 투자자들이 이 가상화폐를 살 수는 있지만 팔 수는 없었다는 것이다.

코인마켓캡도 투자자들에게 사기일 것 같다며 이 가상화폐를 살 때는 ‘극도로 주의를 기울이라’는 경고문을 내보냈고, 넷플릭스도 이 가상화폐와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CNN은 홈페이지에 있는 이 가상화폐 개발자들에게 연락을 취했으나 답을 듣지 못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