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uary 20,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호날두, 육남매 아빠 된다…연인 로드리게스 쌍둥이 임신

연인 로드리게스의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한 호날두
연인 로드리게스의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한 호날두[호날두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여섯 자녀의 아빠가 된다.

호날두는 29일(한국시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연인인 조지나 로드리게스의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초음파 사진을 들고 로드리게스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한 호날두는 “우리가 쌍둥이를 기다리고 있다는 사실을 알리게 돼 기쁘다. 우리의 마음은 사랑으로 가득 차 있다. 어서 만나고 싶다”고 벅찬 감정을 드러냈다.

호날두는 현재 4명의 자녀를 뒀다.

2010년 대리모를 통해 첫째 아들 호날두 주니어를 얻었고, 2017년 6월 또다시 대리모에게서 쌍둥이 에바(딸)와 마테오(아들)를 얻었다.

그리고 그해 11월 로드리게스가 알라나를 출산해 네 아이의 아빠가 됐다.

호날두는 2017년 프랑스 레퀴프와 인터뷰에서 7개의 발롱도르 트로피와 7명의 자녀를 원한다고 밝히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