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19,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김하성, 샌프란시스코전서 53일 만에 시즌 7호 홈런 폭발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43일 만에 대포를 쐈다.

    김하성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홈경기에 7번 타자 3루수로 출전해 6회 큰 포물선을 그렸다.

    김하성은 5-5로 맞선 6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샌프란시스코 왼손 구원 투수 호세 킨타나의 체인지업을 퍼 올려 가운데 담을 넘어가는 역전 솔로 아치를 그렸다.

    지난달 2일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 이래 53일 만에 터진 김하성의 시즌 7번째 홈런이다.

    김하성은 1회 첫 타석에서 3-0으로 달아나는 우익수 앞 1타점 적시타를 날리는 등 3타수 2안타에 2타점, 1득점을 올리며 맹타를 휘두르는 중이다.

    샌디에이고는 김하성의 홈런으로 전세를 뒤집었지만, 7회초 1점을 줘 6-6으로 맞서 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김하성의 타격[게티이미지/AFP=연합뉴스 자료사진]

Korea 24 News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