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ptember 27,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파도에 뛰어든 영웅견…이탈리아 해변서 14명 목숨 구해

순찰 중이던 해상 구조견 3마리, 비명 듣고 부표로 전원 구조

이탈리아 해변서 14명 목숨 살린 구조견들
이탈리아 해변서 14명 목숨 살린 구조견들[SICS 페이스북 발췌. 재판매 및 DB 금지]

이탈리아 해변에서 파도에 휩쓸려 나간 14명을 구조견 3마리가 15분 만에 구해냈다고 미 CNN 방송이 12일 보도했다.

지난 8일 이탈리아 남부 휴양지인 스페르롱가 바닷가에서는 함께 해수욕을 즐기던 3가족이 강한 바람과 파도에 휩쓸리면서 순식간에 해변에서 100m가량 떠밀려갔다.

이들은 어린이 8명을 포함해 모두 14명이었으며, 튜브·서핑보드·고무보트 등을 나눠타고 물놀이를 하다 갑자기 조류가 뒤바뀌면서 아찔한 순간을 맞았다.

이들이 도움을 요청하려 해변을 향해 소리치기 시작하자 재빠르게 반응한 것은 다름 아닌 에로스, 미아, 미라라는 이름의 구조견 3마리였다.

이들은 해상 구조 훈련을 받고 해변을 순찰 중이던 래브라도로, 즉각 바다로 뛰어들어 해변까지 오가기를 여러 차례 반복한 끝에 14명 모두를 무사히 구조해냈다.

당시 이들 구조견은 구명조끼를 입고 있었으며, 구조대원들과 함께 조난 지점까지 헤엄쳐간 뒤 겁에 질린 어린이들을 부표로 연결해 뭍으로 안전하게 끌고 나왔다고 한다.

이들 구조견이 소속된 단체인 SICS는 전문적 수상 구조 훈련을 받은 300마리 정도를 해변 30곳에 투입해 구조대원과 짝을 이뤄 순찰하도록 하고 있다.

이들 구조견은 해변에서 구조 작업을 지켜보던 400명에게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현장에 있던 한 구조대원은 “당시 바다에서 대여섯살 짜리 여자아이가 자신이 잡고 있던 부표를 미아가 끌고 가도록 하면서 지었던 표정이 아직도 기억난다”면서 “미아도 해변에 도착해서는 꼬리를 흔들며 기쁨을 표시했다”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