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2,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넷플릭스, 온라인 쇼핑 진출…스트리밍 경쟁에 새 수익원 발굴

온라인 스토어 개점…’기묘한 이야기’ 등 인기 콘텐츠 상품 판매
넷플릭스 로고와 인형 피규어
넷플릭스 로고와 인형 피규어[로이터=연합뉴스]

세계 최대의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 업체 넷플릭스가 온라인 스토어를 개점한다.

스트리밍 업체 간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짐에 따라 넷플릭스가 새로운 수익원을 발굴하기 위해 온라인 쇼핑 시장에 뛰어든 것이다.

넷플릭스는 10일 ‘넷플릭스닷숍'(Netflix.shop)을 미국에서 먼저 개점하고 앞으로 몇 달 내에 다른 나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넷플릭스가 스트리밍 시장에서 “점점 더 많은 경쟁자와 마주하고 있다”며 “온라인 스토어는 넷플릭스에 새로운 수익원”이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현재 넷플릭스는 2억 명이 넘는 가입자를 확보했지만, 디즈니플러스와 피콕, 파라마운트플러스 등 후발 업체들은 가입자 수를 계속 늘리며 넷플릭스의 아성을 넘보고 있다.

여기다 스트리밍 플랫폼 HBO 맥스를 거느린 워너미디어는 최근 디스커버리와 합병했고 넷플릭스와 경쟁할 새로운 OTT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전문매체 데드라인은 후발주자들의 거센 도전에도 가입자 확대 외에 다른 수익 창구가 없었던 넷플릭스가 온라인 스토어를 설립해 매출을 늘리는 전략을 택했다고 전했다.

넷플릭스, 온라인 스토어 개점
넷플릭스, 온라인 스토어 개점[넷플릭스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넷플릭스는 온라인 스토어에서 시청자들에게 인기를 끈 콘텐츠와 연관된 제품을 판매한다.

온라인 스토어에는 후드티와 모자 등 스트리트웨어 상품, 베개와 소형 탁자 등 홈 데코레이션 제품, 시계와 보석, 수집용 캐릭터와 게임 등이 올라온다.

넷플릭스는 이달에는 인기 애니메이션 ‘야스케’와 ‘에덴’에 등장하는 캐릭터 의류와 인형 등을 판매하고 히트작 ‘기묘한 이야기’, ‘뤼팽’, ‘위쳐’를 소재로 한 제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소비자 제품 판매 담당 부사장 조시 사이먼은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동영상 콘텐츠) 이야기와 연결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공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사이먼은 나이키에서 근무하다 지난해 넷플릭스에 영입됐고, 넷플릭스의 소비자 제품팀은 20명에서 60명 규모로 커졌다고 뉴욕타임스(NYT)는 전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