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5,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미 1월 무역적자 1.9%↑…상품수입 역대 최대

컨테이너가 쌓여있는 미국 오클랜드항
컨테이너가 쌓여있는 미국 오클랜드항[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국의 1월 무역수지가 소비 회복의 여파로 적자 폭을 늘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 상무부는 지난 1월 상품·서비스 등 무역수지 적자가 682억달러(약 77조원)로 전월보다 1.9%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로이터통신이 집계한 전문가들의 무역적자 전망치 675억달러를 상회한 것이다.

수입은 1.2% 증가한 2천602억달러(약 294조원)를, 수출은 1.0% 증가한 1천919억달러(약 217조원)를 각각 기록했다.

특히 상품 수입은 1.6% 늘어난 2천211억달러(약 250조원)로 사상 최고치를 찍었다고 AP·로이터통신이 전했다. 지난해 말 의회를 통과한 9천억달러 규모의 추가 재정부양에 힘입어 1월 소비자 지출이 최근 7개월 사이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난 결과로 분석된다.

대중국 무역적자는 3.2% 감소한 272억달러(약 31조원)로 집계됐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