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3,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바보만 다른 곳 안쳐다봐”…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투자 옹호

‘현금 보유보다 비트코인 투자가 낫다’ 강조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0) 일론 머스크가 비트코인 투자를 하지 않는 것을 ‘바보’에 빗대며 테슬라의 비트코인 투자는 정당한 결정이라고 밝혔다.

머스크는 트위터를 통해 “법정 화폐의 실질 금리가 마이너스일 때 단지 바보만이 (비트코인 등) 다른 곳을 쳐다보지 않는다”고 말했다고 19일 로이터 통신 등이 보도했다.

머스크는 가상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의 최고경영자(CEO) 장펑차오가 블룸버그 아시아와 인터뷰에서 테슬라의 비트코인 투자 이유를 궁금해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이런 내용의 트위터 댓글을 달았다.

그는 테슬라의 비트코인 투자가 자신의 의견을 직접적으로 반영한 것이 아니라면서도 “비트코인 보유는 현금 보유보다는 덜 멍청한 행동이고, 비트코인은 화폐와 거의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테슬라가 미국의 대표적인 주가지수인 S&P 500에 편입된 회사라는 점을 언급하면서 테슬라의 비트코인 구매는 “충분히 흥미진진한” 투자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로이터 통신은 “머스크는 비트코인 보유가 현금 보유보다 약간 낫다는 생각을 밝히며 테슬라의 비트코인 투자를 옹호했다”고 전했다.

테슬라는 지난 8일 미국 증시에 15억달러 규모의 비트코인 구매 사실을 공시하고 전기차 구매 결제 수단으로 비트코인을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jamin74@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