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ly 24,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머스크 동생, 283억원어치 테슬라 주식 3만주 매각

주식 처분 후에도 5천300억원 상당 59만여주 보유

일론 머스크 동생인 킴벌 머스크
[킴벌 머스크 페이스북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의 동생 킴벌 머스크가 283억원어치 테슬라 주식을 처분했다.

    테슬라 이사이자 외식업체 키친레스토랑 경영주인 킴벌은 2천560만달러(283억3천920만원)에 달하는 테슬라 주식 3만주를 매각했다고 11일미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이 보도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보고서에 따르면 킴벌은 지난 9일 주당 평균 852.12달러에 테슬라 주식을 처분했다. 매도 물량은 자신이 보유한 지분의 5%에 해당한다.

    킴벌은 현재 4억8천300만달러(5천346억8천100만원) 상당의 테슬라 주식 59만9천740주를 보유 중이다.

    CNBC는 “테슬라 주가는 미국의 대표적인 주가지수인 S&P 500에 편입된 뒤 파격적으로 올랐고, 이후 킴벌이 주식을 처분했다”고 전했다.

    테슬라 주가는 지난해 743% 올랐고, 올해 들어 14% 상승했다. 10일 기준 테슬라 종가는 804.82달러다.

    한편 테슬라 이사 안토니오 그라시아스는 보유 주식 15만747주를 주당 평균 845.36달러에 판 뒤 콜옵션(주가가 오를 것을 예상하고 미리 정한 가격으로 살 수 있는 권리) 15만 계약을 매수했다.

    콜옵션 만기와 행사 가격은 각각 내년 6월 52.38달러, 2025년 6월 68.56달러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