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nuary 28, 2022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애플, 현대·기아차와 전기차 논의 잠정 중단”

블룸버그 통신 보도…”기밀 누설에 화났을 것”
현대차 - 애플 전기차 협력 논의 (PG)
현대차 – 애플 전기차 협력 논의 (PG)[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애플카’로 불리는 애플 브랜드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애플과 현대차·기아의 논의가 잠정 중단됐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5일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이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이 전기차 개발을 위한 현대차·기아와의 논의를 최근 중단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애플이 최근 현대차와 기아 외에도 다른 완성차업체들과도 비슷한 계획에 대해 논의해 왔다고 말했다.

일본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 신문(닛케이)은 전날 애플 부품 공급업체 관계자를 인용, “애플이 적어도 일본 내 6개 기업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애플은 이와 관련한 질문에 답변하지 않았다.

앞서 이달 초 애플이 애플카 출시를 위해 현대차그룹에 협력을 제안하고 협상을 진행 중이라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이후 증권시장에서 현대차그룹 주가가 폭등세를 보이기도 했다.

현대차는 “다수의 기업으로부터 자율주행 전기차 관련 공동개발 협력 요청을 받고 있으나, 초기 단계로 결정된 바 없다”고 이날 입장을 밝혔다.

블룸버그는 수년간 개발 프로젝트와 공급 업체에 대한 정보를 비밀에 부쳐왔던 애플이 전기차 관련 논의 소식이 알려지자 화가 났을 것이라면서 양사 간 논의가 언제 재개될지 불분명하다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