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28,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빌게이츠·아마존, 수소연료 항공기 스타트업에 투자

투자회사 ‘제로에이비아’ “2023년까지 상업용 수소 비행기 상용화”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AP=연합뉴스 자료사진]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와 아마존이 수소 연료 항공기 스타트업에 투자했다고 CNN 방송 등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에 기반을 둔 수소 연료 항공기 스타트업 ‘제로에이비아(ZeroAvia)’는 아마존, 로열더치셸, BEV 등으로부터 2천140만 달러(약 235억원) 규모 투자를 받았다고 이날 발표했다.

BEV는 2015년 빌 게이츠가 주도해 설립한 청정에너지 펀드다.

제로에이비아는 최근 영국 정부와 영국항공에서 1천630만 달러 규모 투자를 받기도 했다.

발 미프타코프 제로에이비아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낸 성명에서 “항공 운송 산업이 화석 연료에서 멀어지기 위한 중대한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며 “탄소배출을 하지 않으면서 상업적 비행을 할 수 있는 길은 수소 항공기뿐”이라고 밝혔다.

제로에이비아는 지난 9월 세계 최초로 6인승 상업용 수소 연료 항공기 비행에 성공했다.

이 회사의 항공기는 영국 크랜필드에 있는 연구개발센터에서 10∼15분간 비행했다.

제로에이비아는 향후 석 달 안에 수소 연료 항공기가 런던에서 파리까지 비행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2023년까지 500마일(약 805㎞)을 날 수 있는 20인승 수소 연료 항공기를 상용화할 계획이다.

향후 10년 안에는 1천마일(약 1천610㎞) 비행이 가능한 100인승 수소 연료 항공기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미프타코프 CEO는 2023년까지 수소 연료 항공기를 상용화하기 위해 10개 이상의 항공사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