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30,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바이든 “미국, 암흑의 겨울 직면…마스크 착용 간청한다”

기자회견하는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AF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9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고 미국 국민에게 호소했다.

코로나19 통제를 ‘바이든 행정부’의 최우선 역점 과제로 다루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동시에 마스크 착용에 소극적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차별화하려는 의도가 담긴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당선인은 이날 자택이 있는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마스크 착용이 치명적인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가장 중요한 조치라고 촉구했다.

이날 회견은 지난 7일 밤 대선 후보 승리 선언 후 처음으로 가진 공개 행사다.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 당선인도 참석했다.

그는 “나는 여러분에게 마스크 착용을 간청한다”며 “마스크 착용은 정치적 발언이 아니다. 나라를 하나로 끌고 가는 것을 시작하는 좋은 방법”이라고 호소했다.

또 “우리가 바이러스 확산을 멈추기 위해 할 수 있는 유일하고 가장 효과적인 일은 마스크 착용”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그는 백신이 광범위하게 활용 가능해질 때까지 미국에서 20만명의 추가 사망자가 생길 수 있다며 “미국은 여전히 암흑의 겨울을 맞이하고 있다”고 말했다.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마스크 착용하고 회견장 나오는 바이든
마스크 착용하고 회견장 나오는 바이든[AFP=연합뉴스]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