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17,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연상호 ‘지옥’에 유아인·박정민 등 출연

‘반도’의 연상호 감독이 연출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에 유아인과 박정민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고 넷플릭스가 29일 밝혔다.

연 감독이 최규석 작가와 함께 연재 중인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하는 지옥의 사자들을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이 갑작스러운 지옥행 선고를 받으며 겪게 되는 초자연적 현상을 그린다. 

유아인은 신흥 종교 ‘새진리회’의 수장인 정진수 의장 역을, 박정민은 새진리회의 진실을 파고드는 방송국 PD 배영재 역을 맡았다. 

‘반도’에 출연한 김도윤이 새진리회 추종 집단인 ‘화살촉’의 일원으로, 양익준이 사자 출현 사건을 수사하는 형사 진경훈으로, ‘반도’의 카레이싱 액션을 담당한 이레가 진경훈 형사의 딸 진희정으로 함께한다. 

최근 OCN 드라마 ‘왓쳐’를 통해 장르극에 도전했던 김현주가 새진리회와 화살촉에 맞서는 민혜진 변호사를, 원진아가 배영재의 아내를 연기한다. 

웹툰의 스토리를 쓴 연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최 작가도 공동 각본으로 참여한다. 연 감독이 쓴 tvN 드라마 ‘방법’에 이어 웹툰 원작 오리지널 ‘D.P.’를 만들고 있는 레진스튜디오가 제작한다.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연상호 '지옥'에 유아인·박정민 등 출연 - 1

Korea 24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