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2,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일본 크루즈선 감염자 60여명 또 확인…총 130여명으로 늘어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요코하마(橫浜)항 앞바다에 격리 형태로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신종코로나) 감염자가 끊이지 않고 있다.

    교도통신과 NHK는 10일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이 유람선 승선자 중 60여명이 신종코로나 검사에서 새롭게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 5일 10명의 집단 감염을 처음 확인한 후 9일까지 추가 검사를 통해 70명이 감염된 것으로 발표했다.

    여기에 60여명을 포함하면 10일까지의 누적 감염자 수는 130여명으로 늘어나게 된다.

    현재 이 크루즈선에 탑승해 있는 약 3천600명 중 발열 등의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이 적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감염자가 계속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요코하마 교도/로이터=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가 속출해 일본 요코하마항에 발이 묶인 대형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승객들이 지난 7일 선상 데크를 걷고 있다. jsmoon@yna.co.kr

    parksj@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