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ptember 19, 2021

Korea 24 News Media

Welcome to Korea 24 News Media

“로봇이 향후 10년간 미국서 은행 일자리 20만개 없앤다”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미국 은행업계에서 향후 10년간 20만개의 일자리가 로봇으로 대체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국건설은행(CCB) 앞 로봇 은행원과 상담하는 고객 [신화통신=연합뉴스]

    미국 금융기업인 웰스파고 증권의 마이크 메이오 수석 애널리스트는 “미국 금융기업들이 기술 부문에 연간 1천500억 달러(약 180조원)를 투자하고 있다”면서 “이는 은행 운영비의 절반을 차지하는 인건비 절감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메이오 애널리스트는 현재 은행 임원진 및 컨설팅 업체와 함께 은행 자동화 과정에서 나타나는 감원 규모를 예측하는 작업에 참여 중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은행 내 지원 부서(백오피스), 지점, 콜센터 등의 직원 수는 5분의 1에서 3분의 1 정도 감원됐으며, 기술과 영업, 상담, 컨설팅 관련 직군은 상대적으로 영향을 덜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 회계·컨설팅 기업인 딜로이트의 금융 서비스 혁신 부서를 이끄는 마이클 탕은 “고객 응대 부서의 대대적인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이미 온라인 ‘챗봇’에서 그러한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면서 “어떤 고객들은 그들이 인공지능(AI)과 대화하고 있다는 사실조차 인지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앞서 국제 컨설팅 회사인 매킨지도 지난 5월 금융 업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자산으로 여겨졌던 은행원과 증권 거래원 등 프런트 오피스 직원의 수가 로봇으로 인해 3분의 1 정도 감소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골드만삭스 그룹의 R. 마틴 차베스는 모든 은행업계 종사자들이 월스트리트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코딩 능력을 필요로 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sykim@yna.co.kr